독자투고

제목 : 안전운행·안전보행으로 노인 교통사망사고 예방

페이지 정보

작성자허주빈배 조회65 작성일20-02-14 11:17

본문

제목 : 안전운행·안전보행으로 노인 교통사망사고 예방

 

우리사회가 의료시설 발달 등으로 삶에 질이 향상 되면서 지난해 말 65세 이상 고령 인구가 800만 명을 넘어 전체인구의 15.5%를 차지하여 고령인구의 증가폭이 가파르게 상승하면서 머지않아 인구 10명중 2명이 노인인 초고령화 사회가 눈앞으로 다가왔다.

 

이는 OECD 국가 중에서도 유래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빠른 고령화로 인해 노인들의 사회활동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또한 폭발적으로 늘어난 차량으로 인해 교통약자인 노인 교통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와 사회 안전망 대책이 절실히 필요한 때이다.

 

지난해 경찰청의 자료에 따르며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 관련 사고는 20142275건에서 2018312건으로 사고가 48%나 늘어 증가세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특히 같은 기간 고령 운전자 사망자는 763명에서 843명으로 10.5% 늘었으며, 부상자는 29420명에서 43469명으로 47.8%가 증가하여 사망사고 비중이 일반 교통사고에 비해 훨씬 높아 심각한 수준이며, 현재 우리나라의 교통사고와 사망자는 감소하고 있는 반면 고령 운전자의 사고는 계속 늘고 있어 여전히 OECD 국가중 최고 수준으로 나타나고 있다.

 

이러한 고령층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주된 원인은 보행시 신체적 노화로 시력, 청력 및 위험을 감지하는 감각기능 저하와 상황 대처, 인지능력이 떨어지면서 행동과 자극 반응이 늦어져 교통사고 위험이 그만큼 높아지고, 운전시 신호위반·교차로 사고가 잦은 이유는 주의력 감퇴, 사고와 판단능력 저하, 운동능력과 회복능력 저하로 교통사고가 발생하여 복합 골절, 장기손상 등 중증도가 높아 사망으로 이어지고 있으며, 노인 교통사고 원인중 가장 큰 것은 무단횡단과 교통안전 의식부족으로 이것이 소중한 인명을 앗아가는 결과까지 초래하고 있다.

 

이러한 노령층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무단횡단 절대 금지, 횡단보도는 안전 확인 후 건너고, 외출 시 밝은 색 계통 옷 착용, 차량과 마주보고 보행, 신호등이 깜박일 때는 다음 신호에 건너고, 농기계 및 이륜차 운전시 야광반사지 부착과, ‘서다·보다·걷다보행의 3원칙을 반드시 지켜 스스로 자신의 안전을 지킨다는 의식을 갖고 보행 안전수칙을 숙지하여야 노인 교통사고를 줄 일 수 있을 것이다.

 

노인 교통사고 예방은 경찰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가 관심을 갖고 이제 부터는 사람이 먼저인 교통 안전의식 변화로 교통약자 맞춤형 안전 환경을 조성하여, 노인들이 우리의 가족이자 나의 미래라는 점을 인식하면서 안전운행·안전보행으로 서로를 배려하는 교통문화가 정착되어야만 노인들의 안전을 답보할 수 있을 것이다.

(하동경찰서 경무과 경무계장 김 철 우)

 

총 0건 / 최대 200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간 활동순위 04.10(금) 오전 8시 기준
  • 1 원샷가자 
  • 2 민주민주 
  • 3 grey 
  • 4 조미경찾습니다 
  • 5 정대팔 
  • 6  허주빈배 
  • 7  이쁜이22 
  • 8  병만kim 
  • 9  진짜김태희 
  • 10  서버맨